런던 북쪽의 단독주택 매물 소개해드립니다.

일단 런던 북쪽은 한국분들의 선호 지역이지만, 그중에서도 특히 잭 챔버스 초등학교를 걸어갈수 있는 North B 지역이 가장 눈에 띄는 곳입니다.

고등학교는 루카스, 메드웨이, 마더 테레사 가 주변에 있습니다. 쇼핑도 가깝고 교통도 편하지요.

리스팅 가격은 1,399,000 불 이고 방이 4+1개, 화장실이 3.5개 입니다. 이 집은 학교와 가깝다는 것은 물론, 지하가 워크아웃 베이스먼트라 어둡거나 습하지 않고, 빌더가 바닥 난방을 깔아 놓아서 더 뽀송뽀송한 것 같아요.

빌더가 직접 살려고 지은, 그리고 살다가 판 집이라서 그런지 업그레이드가 많이 되어 있어요. 일단, 창과 문이 거의 모두 업그레이드 되어있네요.

개인적으로 너무나도 마음에 드는 계단 장식입니다. 요즘은 멋 낸 계단을 보기 힘들어요. 실용적인 것에 치중하기도 하고 심플한 것이 유행이기도 해서 그런듯 싶습니다.

지하의 1000 스퀘어를 합하면 거의 3,800 스퀘어나 되는 저택 사이즈 여서 그런지 응접실이 따로 있습니다. 가족들이 사용하는 거실과 다른 공간이 있다는게 참 좋은거 같아요. 누군가 방문하면 부엌까지 다 보이는 오픈컨셉 집들이 요즘 인기인데도, 저는 독립된 응접실이 있는 예전 플랜이 더 좋더라구요.

정식 다이닝 룸이 있는 것도 큰 집들의 장점이죠? 요즘 부엌에서 편하게 먹는 분위기 이긴 하지만, 크리스마스, 추수감사절 등 명절에는 조금은 꾸며놓고 정식으로 상차림 하고픈 생각이 들어요. 빌더 모델이라 크라운 몰딩까지 깔끔하게 마감되어 있네요.

2002년 지어진 집인데도 Quartz 마감을 한 싱크대 상탑을 보니 업그레이드를 많이 했었구나 알수 있어요. 제일 눈에 띄는 것은 사진의 우측 하단에 보이는 센트럴 베큠 입니다. 5가지 스테인레스 가전은 물론 포함입니다.

데크로 이어지는 문이 3쪽 자리네요. 보통 2쪽 자리 문이 일반적인데, 자연 채광에는 창이 많은 것이 좋겠죠? 천고가 9 피트로 높아 업그레이드 창을 한줄 더 넣었군요. 전체적으로 창을 많이 업그레이드 한 것 같아요.

벽난로 주변의 창이 웅장합니다. 2층까지 뻥 뚫린 높은 천고를 생각하면 이곳이 이 집의 가장 하이라이트가 아닌가 싶어요.

1층 차고로 연결되는 곳에 세탁실이 있어요. 요즘은 세탁실도 작게 나와서 세탁 싱크를 놓을 자리가 안나오는 경우가 많은데, 보기만 해도 넉넉한 사이즈로 세탁용품 수납도 용이하겠네요.

2층에서 내려다 본 거실의 모습입니다.

워크아웃 베이스먼트로 창이 자연광을 그대로 다 들여오니 전혀 지하같지 않아요. 4 피스 욕실이 한층에 있어서 더 편리하답니다.

애석하게도 봄인데 윈터스톰이 온 날 사진촬영을 했네요. 4월 중순에 이렇게 눈이 올줄 누가알았겠어요!!

집 데크에서 바라 본 전경입니다. 정말 백만불 짜리 뷰 아닌가요? 코로나 기간 2년동안 집안에서 꼼짝마라~ 하고 있었더니 정말 데크, 뒷마당 절실해 지더라구요. 마당 넓은 집들이 인기 좋은 이유를 알것 같아요.

한국의 동창들이 부동산 사진이나 드론 사진도 취미로 배워서 같이 하지 그러냐는 권유를 하던데, 정말 전 사진과 거리가 멀구요, ㅎㅎ 더군다나 요즘 전문가들은 장비가 워낙 좋아서 그냥 전문가의 손길에 맡기렵니다.

정말 자신있게 추천하는 이집은 2022년 4월 23일 , 24일 2시~4시 오픈하우스를 할 예정입니다. 오픈하우스 에 방문이 어려우신 분들은 개인적으로 부킹하셔도 됩니다. (519-933-3002)

코로나 동안 오픈하우스를 금지시켜 놨던 터라, 날씨가 풀리고 사람들은 이제 오픈하우스를 많이 찾네요. 이사 갈 새집을 찾으시는 분들 뿐만 아니라, 눈 좀 높여놓고 싶으신 분들은 이번 주말에 오픈하우스 투어 한번 해보시는 게 어떨까요? 돈 안드는 데이트 코스 따로 없네요^^

[완료] 401 Kingbird Crt. 4+1 침실, 3.5 욕실
Tagged on: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